스마트홈의 정체

[요약] 새해 들어 삼성전자와 SK텔레콤이 ‘스마트홈’을 새롭게 내세우고 있다. 하지만 역사는 반복된다던가? 마치 약속이나 한 듯, 10년 전의 그 허브 박스와 플랫폼을 또 들고 나왔다. 여전히 똑같은 질문을 하게 된다. 그래서, 그 스마트홈의 정체는 과연 무엇인가. 고객이 장바구니에 무엇을 담아야 할지 생각해 보자. 아마도 그것은, 스마트홈이 앞으로 갖게 될 서비스들이라고 늘어놓고 있는, 아직 있지도 않은 상품들이 될 것이다. 시작은 그런 구체적인 상품들의 도전에서 출발해야 할 것이다.

Continue reading

아이패드 미니의 의미: 태블릿 포지셔닝

소문의 아이패드 미니(iPad Mini)가 드디어 베일을 벗었습니다. 스티브 잡스가 생전에 “dead on arrival”이라 폄하했던 바로 그 7인치대의 태블릿을 애플이 출시하게 되다니, 시장이 많이 변하긴 했나 봅니다. 태블릿의 사이즈가 얼마가 되어야 하느냐에는 정답이 없습니다. 모두 그 사이즈에 맞는 타겟이 있고 포지셔닝이 있을 뿐입니다. 그 관점에서 태블릿의 사이즈에 대한 얘기를 해보려 합니다.

Continue reading

여전히 ‘미래’에 두고 온 스마트TV

삼성이 이번 CES에서 선보였던 스마트TV ‘ES8000’ 시리즈가 이번 주말부터 한국에 시판된다고 합니다. 삼성은 이를 홍보하기 위해, 8일 오전에 기자들을 대상으로 ‘미디어 데이’ 행사를, 오후에는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블로거 데이’ 행사를 진행했습니다. 제가 블로거 데이 행사에 다녀온 소감을 적어봅니다.

Continue reading